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
ANYANG PUBLIC ART PROJECT

지금/여기 4회보기

영리한 인공 바위

김나영, 2007

건축용 마감재를 사용해 만든 인공 바위로, 김나영과 그레고리 마스의 협업으로 완성했다. 마치 형형색색의 광물을 함유하고 있는 암석처럼, 회색 구조물 위로 다양한 색상의 작은 부속물들이 솟아나와 있다. 작가는 부귀와 영화를 상징하는 민화 속 바위와 자연을 가까이에 두고 감상하기 위한 수석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이를 현대적 소재로 재구성하고자 했다. 작품을 설치했던 장소는 일종의 완충 녹지로, 도시를 개발하면서 주거 지역과 도로를 구분하는 목적으로 조성한 얕은 구릉지였다. 작가는 이곳에 <영리한 인공 바위>를 설치해 관람자들이 편안하게 휴식을 취하며 자연을 감상하고 명상을 취할 수 있는 장소를 제안하고자 했다.


%ea%b9%80%eb%82%98%ec%98%8105 u

규모
장기간

타입
거리 조형물, 야외 조각

장소
평촌, 학운공원

매체
건축, 미술 재료

재료
FRP, 아크릴, 철재 등

위치
구 달안동 1100 학운공원 내 잔디밭